070-7092-0999
다시 찾은 놀이터

다시 찾은 놀이터

‘개구장이’일 것을 권하는 작가의 마음이 담긴 동화 ‘웃고 싶을 때 웃고, 울고 싶을 때 울고, 놀고싶을 때 놀고, 공부하고 싶을 때 공부하는 어린이는 개구쟁이다. 이러한 개구쟁이들에게는 어른들이 당하지 못합니다. 어른들도 머리를 숙여야 합니다. 나는 이러한 개구쟁이들을 위해 붓을 들었습니다. 범식, 철호, 미자는 개구장입니다. 어린이들도 이 글을 읽고 맑게 웃음 짓는 개구장이들이 되어 보세요.’ 라며 어른들이 깜짝 놀라도록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