070-7092-0999
우물 안 개구리

우물 안 개구리

동물 친구들의 우당탕탕 뛰노는 이야기. 호랑이가 어흥! 지지 배배 새들의 노래 자랑. 똑똑한 동물 친구들의 지혜를 읽어보세요. 우물 안 개구리 전자책 초판 발행 : 2015년 6월 8일 저자 : 최인학 출판사 : 착한넷 편집장 : 허혜민 편집인 : 윤남희 표지디자인 : 이경임 발행인 :...
달을 먹는 아이

달을 먹는 아이

어린이의 동심에 상상의 날개를 달아줄 최인학의 동화 서정적인 동화부터 신비로운 이야기까지. 부모와 아이가 함께 읽는 동화입니다. 엄마가 아이에게 읽어주세요. [손짓하는 봄] 5살 된 미자는 새근새근 잠이 들었어요. 개구쟁이 꽃씨들이 곤히 자는 미자를 깨우려고 해요. 가장 꾀가 많은 봉숭아 꽃씨가 미자의 몸 위로 올라가자고 하네요! 미자를 깨우려고 봉숭아, 채송화, 나팔꽃, 해바라기 꽃씨가 땅에 자기들을 심어달라고요 노래를 불러요. 잠에서 깬 미자는 눈을 비비며 하얀 봉투 속에...
다시 찾은 놀이터

다시 찾은 놀이터

‘개구장이’일 것을 권하는 작가의 마음이 담긴 동화 ‘웃고 싶을 때 웃고, 울고 싶을 때 울고, 놀고싶을 때 놀고, 공부하고 싶을 때 공부하는 어린이는 개구쟁이다. 이러한 개구쟁이들에게는 어른들이 당하지 못합니다. 어른들도 머리를 숙여야 합니다. 나는 이러한 개구쟁이들을 위해 붓을 들었습니다. 범식, 철호, 미자는 개구장입니다. 어린이들도 이 글을 읽고 맑게 웃음 짓는 개구장이들이 되어 보세요.’ 라며 어른들이 깜짝 놀라도록...
노래하는 꽃씨

노래하는 꽃씨

싱싱한 흙냄새를 맡으며 한가하게 거닐 수 있는 곳 ‘내게는 마음속 깊이 소중하게 간직하고 있는 것이 있습니다. 이것은 내 마음의 전부일 수도 있고, 또 여러분들이 끝없이 찾고 있는 것일지도 모를 이라는 것입니다.’ 작은 개울을 끼고 산비탈마다 자리를 잡은 마을과 미루나무, 그리고 심심한 한낮에 한 번쯤 울어줘도 좋을 황소나 장닭 몇 마리가 싱싱한 흙냄새를 맡으며 한가하게 거닐고 있는 곳. 나는 이런 것들을 벗하며 어린 시절을 보낼 수 있었다는 것이 한없이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