메아리를 부르는 아이

강현호 저
 

책소개

1986년에 출간된 ‘메아리를 부르는 아이’가 전자책으로 다시 태어났습니다.
이 책에서는 강현호 선생님의 동시뿐만 아니라, 동화와 직접 작사하신 동요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.
‘메아리를 부르는 아이’를 통해 어느 한 장르에 치우치지 않고 아동문학이라는 커다란 틀 안에서 아이들에 대한 사랑과 자연에 대한 소중함을 자유롭게 이야기해 주시는 강현호 선생님을 만나보세요!
 

출판사서평

1986년에 발행된 책이니 만큼 예스러운 표현이 참 정답게 다가오는 책입니다. 하지만 정말 옛날에 쓰여진 책 이어서 우리가 알고 있는 표준어와는 다른 단어를 사용하신 걸까요? 책 속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‘자국’이라는 단어를 ‘자욱’이라고 표현하시고는 그 밑에 동시의 맛을 위해 일부러 표준어가 아닌 언어를 사용하셨다는 말씀을 붙여두셨습니다. 강현호 선생님의 동시가 어째서 이렇게나 따뜻하고 정감이 가는지 엿볼 수 있는 대목이지요.
재미있고 친근한 단어와 문장으로 가득한 강현호 선생님의 작품이 여러분의 마음에 따뜻한 봄을 선물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.
 

목차

제1부|우리들의 오월

모두 오월이 생일이다
목련
호수
오월 바람
나이테

플라타나스
태종대
봄은 어디에_동화
우리들의 오월_동요

제2부|해바라기와 아이

나팔꽃

해바라기와 아이
무지개
소나기
싸리꽃
노을
수수타작
꽃신_동화
고향길_동요 가사

제3부|메아리를 부르는 아이

나이테를 보며
메아리
가을비
제비
모과
들국화
홍시
낙엽
악마의 약속_동화
편지_동요 가사

제4부|겨울 발자국

첫눈
겨울 철새
겨울 밤
고드름
소나무
바람과 나무
겨울나무
겨울밤
별_동화
봄을 그리는 아이_동요 가사